경기방송이 함께하는

쓰레기차 매달린 황교안…환경미화노조 “쓰레기 수거차량 함부로 타지 마라”

환경미화노조 “보호 장구 착용을 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차량에 매달려 이동하는 것은 환경미화 노동자의 작업안전지침·산업안전보건법·도로교통법을 명백히 위반한 것”이라며 비판




목록 앞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