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락하는 文 대통령 지지율

조국 후폭풍에 文 대통령 국정지지도 43.9%로 취임 후 최저치…중도·무당층·20대·학생·수도권 이반 두드러져




목록 앞으로